충남 공군 부대서 숨진 채 발견된 병사…”부대에서 자행된 악폐습” 원인으로 꼽아

뉴스1 (이하)

충남 서산시의 공군 제20전투비행단(전비) 소속 병사가 부대에서 숨진 채 발견되어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28일 공군에 따르면 군 당국은 병사 A씨가 부대에서 숨진 채 발견돼 수사 중에 있다고 한다.

감찰반 관계자는 “부대 내 사망 사건을 확인하고 수사 중”이라며 “자세한 경위나 사인 등에 대해서는 아직 조사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기사와 무관한 사진 – 클립아트코리아 (이하)

병사 A씨의 비보는 이날 같은 부대에 복무하고 있다는 동료 사병의 제보를 통해 알려졌다.

제보자는 “같은 부대 병사가 극단적 선택을 했다”며 극단적 선택의 배경으로 부대에서 자행된 악폐습이 이유라고 한다.

그러면서 “혹시라도 묻히지 않게 해달라”, “제대로 진상 규명돼 가해자가 엄중히 처벌을 받을 수 있게 해달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부대 관계자는 “조사가 끝나는 대로 결과 공개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며 “문제가 발견된다면 가림 없이 투명하게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숨진 병사가 생전 부조리로 고통을 받았다는 주장에 대해서는 “아직 확인된 게 없다. 정확한 조사를 통해 규명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부대에서는 2018년 11월에도 사병이 목숨을 끊는 사고가 발생한 적 있다. 당시 숨진 병사는 선임병과 상관에게 지나친 언어폭력에 시달리다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