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1cm’ 큰 키 때문에 계속 머리 부딪친 최우식, 자신만의 방법으로 문 턱 지나는 모습에 폭소 (영상)

tvN ‘여름방학’ (이하)

배우 최우식이 힐링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에 출연하며 시청자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과거 최우식이 예능 프로그램 tvN ‘여름방학’에 출연해 선보인 명장면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해 최우식은 배우 정유미와 함께 ‘여름방학’에 출연해 예능감을 맘껏 뽐냈다.

그중에서도 최우식은 181cm의 큰 키 때문에 문틀에 머리를 박자 이를 피하려는 모습으로 웃음을 주었다.

매번 침대에서 일어나 밖으로 나가기 위해 문을 통과하려던 최우식은 낮은 문 높이 때문에 머리를 자주 부딪혔다.

큰 고통을 몇 번 겪은 최우식은 결국 자신만의 해결 방법을 찾았다.

바로 목을 옆으로 꺾고 옆으로 걸어가며 부드럽게 문을 통과하는 것이다.

다소 유쾌한 방식으로 낮은 문을 통과하는 최우식의 적응력에 누리꾼은 폭소하고 말았다.

낮은 문에 완벽히 적응해버린 최우식의 모습은 아래 영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우식 인스타그램

한편 최우식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10분 방송하는 tvN ‘윤스테이’에 출연 중이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