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발 타지 마세요” 해외여행 갈 때 무조건 피해야 되는 ‘항공사’ BEST 6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1.jpg입니다
  1. 불가리아 항공
    2002년에 신설된 업체, 그러나 수차례 활주로를 이탈한 이력이 있으며 특히 항공기 내부 상태가 매우 좋지 않고 승무원들의 서비스는 최하위 평가를 받았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jpg입니다
  1. 네팔 항공
    단 7개의 노후된 여객기만으로 운영하며 안전성에 대한 지적이 끊임없이 나온다. 또한 항공사의 일방적인 비행취소 비율이 32%에 비행일정을 지킨 확률은 34%.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3.jpg입니다
  1. 중국동방항공
    연착과 취소가 번번한 항공사 1위로 정시에 착륙하는 횟수가 53.87%이다. 연착이 될 경우 30분에서 한 시간은 기본이며 그 이상이 되는 경우도 많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4.jpg입니다
  1. 페가수스 항공
    터키의 대표 항공사로 항공료가 매우 저렴하다. 그러나 모든 좌석이 동일한 등급으로 기내에 제공되는 별도의 서비스가 없으며 승무원들은 영어를 못한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5.jpg입니다

5.스피릿 항공
저렴한 가격의 미국 항공사지만 기내 동반 수화물에 대한 높은 추가요금을 받으며 환불이 불가하다. 비좁은 좌석과 승무원의 서비스가 별로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6.jpg입니다
  1. 라이온항공
    아시아 최대 저가 항공사이지만 빈번한 연착, 비행취소에 더불어 파일럿과 승무원이 환각작용이 있는 약물을 복용한 채 비행을 한 전적도 가지고 있다.

사진출처 _ 온라인커뮤니티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