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논란’ 싱어게인 요아리 ‘직접’ 입 열었다 “나는.. 잘 모르겠습니다” (전문)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5%253B02.JPEG입니다
네이트판

지난 9일 싱어게인 요아리가 학폭 논란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5%253B16.JPEG입니다
네이트판

요아리는 자신의 SNS에 “저의 신상에 대해 쓴 글은 사실이 아니에요.”라며 글을 썼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6%253B01.JPEG입니다
이하 요아리 인스타그램

이어 “나는 하지 않은 일을 어떻게 설명하고 증명해야 하는지도 잘 모르겠습니다”고 말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6%253B33.JPEG입니다

또 “중학교 1학년을 반년 정도 다녔던 것 같은데요. 단정하고 훌륭한 학생은 아니었지만 이유 없이 누구를 괴롭히거나, 때리는 가해자였던 적은 없습니다” 라고 강조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8%253B59.JPEG입니다

한편 지난 7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요아리가 과거 ‘학교 폭력’을 했다고 주장한 A씨가 글을 공개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9%253B03.JPEG입니다

A씨는 “일진 출신에 애들도 엄청 때리고 사고 쳐서 자퇴했으면서 집안 사정으로 자퇴했다니 정말 웃음만 나온다. 같은 학교, 동네 살았던 사람들은 모르는 사람이 없을 텐데”라며 요아리의 ‘학교 폭력’을 주장한 것이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9%253B08.JPEG입니다

그러면서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에는 20년 전 금곡중학교 일진 학생들만이 갈 수 있는 아지트처럼 지내는 콩산이라고 있다. 그 친구는 거의 짱 같은 애”라고 표현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2021-02-09%2B14%253B19%253B14.JPEG입니다

이어 “제 동창 친구는 그곳에서 맞고 다음 날 학교를 왔는데 눈부터 입부터 광대까지 멍이 안 든 곳이 없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