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 벗겨진 채 죽은 여성들 계속 발견.. 연쇄살인 가능성, 재수사 해야” 의문점 3가지 제기

드라마 <터널>기사와 관련없음

최근 옷이 벗겨진채로 여성들의 시신이 잇따라 발견되고 있다. 이에 해당 사건들을 재수사해달라고 요구하는 청원이 등장했다. 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옷 벗겨진 채 발견, 자살로 위장한 연쇄살인사건을 재수사해주세요’라는 제목으로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드라마 <그남자의기억법>기사와 관련없음

청원인 A씨는 지난해부터 발생하고 있는 5건의 사건을 제시하며 사건들의 공통점 세 가지를 밝혔다. A씨가 나열한 사건은 △ 지난해 12월 4일 충북 괴산군 소수면 한 사찰에서 60대 여성이 하의가 벗겨진 채 발견 △ 지난 1월 25일 충남 공주시 논바닥에서 20대 여성이 옷 일부가 벗겨진 상태로 숨진 채 발견 △ 1월 31일 충남 청양군 생태공원 인근 하천에서 여성 시신 2구가 옷이 벗겨진 채 발견된 사건 △ 5월 12일 전북 완주군 상관면 과수원에서 신발과 하의가 벗겨진 상태로 숨진 채 발견된 20대 여성 등이다.

드라마 <그남자의기억법>기사와 관련없음

이와 함께 A씨는 지난 1일 대구시 중구 포정동 공사장 일대 공터에서 20대 여성 2명이 숨진 채 발견됐고 그중 1명이 옷이 벗겨진 상태로 온몸에 타박상을 입은 채 발견된 사건도 포함되어 있었다.

연합뉴스

A씨는 “위 사건의 공통점은 피해자가 전부 여성인 점, 피해자는 옷 일부가 벗겨진 채 발견된 점, 타살 혐의점이 없다며 수사를 종결한 점”이라고 지적하였다. 이어 그는 “모든 피해자가 인적이 드문 곳에서 옷이 벗겨진 채 발견됐음에도 ‘타살 혐의점이 없다’는 이유로 수사가 흐지부지 종결됐다”며 “단순 자살 사건으로 보기에는 미심쩍은 부분이 한둘이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드라마 <검법남녀>기사와 관련없음

A씨는 또 “심지어 마지막 대구시 중구 사건은 피해자의 온몸에 타박상이 있었고 귀에 출혈이 있었다”며 “이 사건에 타살 혐의점이 없다는 건 피해자가 스스로 벗고 온몸을 구타한 뒤 사망했다는 것이냐”고 따져 묻기도 했다.

드라마 <검법남녀>기사와 관련없음

그러면서 그는 “상식적으로 말이 되지 않는다. 자살로 위장한 타살일 가능성이 있다고 보아야 한다”면서 “위 사건 피해자들의 유사한 사망 경위로 미루어보아 연쇄살인 사건일 가능성 또한 충분히 존재한다”고 강조하였다. 끝으로 A씨는 “자살로 흐지부지 마무리된 위 사건들을, 타살일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철저하게 재수사할 것을 요구한다“고 목소리 높였다.

드라마 <검법남녀>기사와 관련없음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