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래 “직원, 백신 접종 후 심정지..” 충격적인 일이 벌어졌습니다

이하 강원래 인스타그램

가수 강원래가 코로나 2차 접종을 마친 직원이 건강상태가 악화됐다고 밝혔다.

강원래는 지난 8일 인스타그램에 “제가 누군가의 슬픔과 아픔을 겉으로 표현과 위로를 할 줄 모릅니다. 맘속으론 답답하고 안타깝지만요”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얼마 전 저의 손발이 되어 일하는 직원(신장 투석중)이 코로나예방접종후(1.2차) 몸이 좋지 않아 병원을 몇번 다녔고 괜찮아지나 싶더니 갑자기 심정지가 와서 현재 병원 중환자실에서 산소호흡기에 의지하며 치료 받고 있습니다”라며 “그 친구 아내는 병문안도 못 가고 환자가 어떤 상태인지 잘 모르고 가슴만 치며 힘들어하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에게 전화를 해 눈물 흘리며 이런 저런 (뇌사, 뇌손상) 아픔을 이야기 하지만 제가 그런 이야기를 친절히 들어주며 위로할 줄 모르네요. 어떤 말도 위로가 안될거고 그렇다고 해서 미래를 상상 하자니 답답하기만 하다”며 “여러분 좀 도와주세요. 그들에게 힘이 되어주세요. 부디 건강을 되찾길 바랍니다”라고 말했다.

강원래의 글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기도하겠다”, “괜찮아 질거라고 믿는다”, “마음이 아프다”, “이겨내길 바란다” 등의 응원 메세지를 보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