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뺑소니까지..” 음주운전 5회 적발된 ‘이 사람’이 ‘숙취해소제’ 모델이라고 합니다 (+사진)

오이일글로벌

과거 5차례나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던 농구 국가대표 전 감독 허재가 숙취해소제 모델로 발탁됐다.

오이일글로벌

최근 허재는 오이일글로벌의 숙취해소제 ‘한잔허재’의 전속 모델로 발탁됐다. 해당 숙취해소제는 허재의 이름을 따 ‘한잔허재’·’속편허재’ 등으로 출시된 것으로 확인됐다.

오이일글로벌

하지만 현재 네티즌들의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과거 허재가 5차례나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전력이 있기 때문이다.

이하 허재 인스타그램

허재는 1993년과 1995년 음주운전을 해 국가대표 자격을 박탈당했다. 이후 1996년에는 만취 상태로 중앙선을 넘어 직진하다가 택시를 들이받은 뒤 뺑소니를 치다가 조수석에 앉은 친구와 자리를 바꿨다가 적발됐다. 이후에도 허재는 2003년 음주운전을 하다가 불법 유턴을 해 사고를 일으킨 바 있다.

이처럼 수차례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켰던 허재가 숙취해소제 모델로 나선 것을 두고 부적절한 모델 발탁이라는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허재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12시 내 고향’,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JTBC ‘뭉쳐야쏜다’ 등을 통해 제 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