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1차 맞고 아팠나요? 그럼 감염됐던 사람일 수도 있습니다” (+이유)

이하 기사의이해를돕기위한사진/연합뉴스

“화이자 백신 맞고 나면 보통은 1차 때보다 2차 때 더 아프다고 하는데 맞고 나서 1차가 더 아프다면 이미 코로나를 앓고 지나갔을 수도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백신을 맞았을 때 여러 가지 통증이나 부작용들이 나이가 많을수록 적다고 한다. 나이가 적은 사람은 그만큼 통증이나 증상들이 많다는 것이다. 이는 몸의 면역이 강하기 때문이라고 전문가들이 얘기한다. 면역이라는 건 바이러스가 들어오는 것을 막는 항체가 생기는 상태를 말한다. 이 상태는 두 가지로 형성된다.

첫 번째는 그 병을 앓았을 때. 그 병을 앓게 되면 몸에서 자연히 항체가 형성되면서 면역상태에 이르는 것이고. 두 번째는 그 역할을 해 주는 백신을 맞았을 때. 그런데 한 차례를 맞았는데 통증이 굉장히 크다고 하는 건 몸에서 이미 면역상태에 이르렀을 가능성이 높은 것이다.

왜냐하면 백신이라는 바이러스가 들어오니까 몸에서 그걸 막아주기 위해서 통증이 나는 것이기 때문에 1차를 맞았는데 화이자가 굉장히 통증이 심하거나 했을 경우에는 몸에서 한번 자연적으로 앓아서 항체를 형성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것인데 이것이 의학적으로 어떤 과정과 통계수치를 갖고 있는지는 아직 없다고 한다.

“통상 한 번 앓게 되면 면역을 갖고 있기 때문에 백신맞았을 때 오히려 통증이 클 수 있다.” 라는 것이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