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그만두라고 하시는데..” 악플 + 건강 악화로 오열했던 양팡이 3주만에 전한 포부

유튜브 양팡 (이하)

아프리카TV BJ 겸 유튜버 양팡이 3주 만에 근황을 알렸다.

BJ 양팡은 지난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자궁근종과 돌발성 난청을 진단받고 방송을 쉰 지 3주 만의 영상을 공개했다.

양팡은 “좀 괜찮아져서 방송을 켰다. 3주 동안 집에만 있으면서 몸 밖에 생각을 안 했다”라고 그동안의 근황을 알렸다.

그는 “(지난 영상을 올리고) DM으로 연락이 진짜 많이 왔다. 시청자가 아닌 사람들도 응원 DM을 보내 너무 심할 정도로 응원과 격려를 많이 해주셔서 그걸 보면서 위로를 많이 받았다”라고 말했다. 양팡은 지난 1일 올린 영상에서 타 유튜버들의 비방 영상과 악플로 인해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오열하며 호소한 바 있다.

이어 “다행히 난청이 왔었던 거는 괜찮아져서 귀는 잘 들린다. 그런데 생활하고 있는데 계속 어지럽다. 검사를 받아보니 ‘메니에르’가 오면서 돌발성 난청이 온 케이스라고 하더라. 그래서 약도 꾸준히 먹고 있고 2달 뒤에 청력검사를 받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자궁근종을 진단받은 것에 대해서도 “산부인과를 갔는데 저번 달보다는 혹이 아주 작아져서 수술할 정도가 아니라고 하더라. 하지만 희한한 게 없던 생리통이 좀 심해졌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양팡은 악플로 인해 유튜브 활동을 중단하지 않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그는 “건강 상태가 안 좋았던 상황에서 그런 악플들을 보고 있으니까 스트레스를 더 받은 상황이었던 것 같다”라며 “그만두라고 하시는데 그렇게 생각을 안 해본 것도 아니다. 하지만 내가 좋아하는 일을 직업으로 가지고 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감사해야 할 일인 것 같다. 스트레스받는 이유가 무조건 방송이나 악플 때문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