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치 됐다던 한혜진, 갑자기 ‘안타까운 소식’을 전했습니다 (+사진)

이하 SBS 골때리는그녀들

모델 한혜진이 코로나 19 확진 완치 후 뛰기 불편해졌다고 고백했다.

8월 25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4강전이 펼쳐졌다.

이날 국대 패밀리와 월드 클라쓰 팀의 4강전은 3:2로 국대 패밀리 팀이 승리했다. 이어 이날 방송말미 예고편에서는 구척장신 팀과 불나방 팀의 4강전 예고편이 전파를 탔다.

구척장신 팀 한혜진은 “호흡이 한 60%, 70%밖에 안 올라와서. 예전처럼 잘 못 뛰겠다고 했더니 자기가 다 알아서 하겠다고 하더라”며 코로나19 이후 불편함을 토로했다.

한혜진의 말대로 이현이가 열정적인 활약을 보이는 가운데 박선영은 “저 수비를 뚫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라며 고민하다가 부상을 예고 긴장감을 더해 4강전의 결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