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세리가 ‘골프 레슨비’로 장동민에게 ‘이 만큼’을 요구했습니다 (+사진)

이하 JTBC 회원모집 세리머니 클럽

지난 25일 방송된 JTBC ‘회원모집-세리머니 클럽’에는 장동민과 배우 엄지원이 등장했다.

이어 두 사람은 클럽 하우스에 도착한 박세리, 김종국, 양세찬과 만났다. 이날 박세리는 장동민의 부은 얼굴을 보더니 “어제 술 마셨냐”고 돌직구 멘트를 날렸고 장동민은 “초반부터 챙기면 어떡하냐”고 말했다.

이에 양세찬이 “두 분이 친하냐”고 묻자 박세리는 “친한 건 아니고 김수미 선생님 프로그램에 같이 몇 번 나왔다”고 말했다. 알고 보니 박세리와 장동민은 배우 김수미가 출연한 프로그램에 같이 나와 썸 관계를 그린 바 있다.

엄지원은 ‘세리머니’ 출연 계기에 대해 “저는 박세리 씨 만나기 위해 ‘사심’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이에 김종국은 “솔직히 말씀드리는데 하나도 안 가르쳐준다”고 밝혔다.

장동민은 “저도 예전에 (골프) 배우고 싶다고 전화했더니 ‘시간당 2억만 가져와’라고 하더라”고 밝혀 출연진들은 폭소했다.

그러자 장동민이 “저는 박세리 씨한테 골프를 배우는데 그 정도밖에 안 되나 생각했다”고 농담을 건네자 박세리는 “그 정도밖에 안 되나 싶었는데 연락 한번 없던데. 어떻게 된 거냐”고 맞받아쳐 폭소를 유발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