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도 수습 못해… ‘도마’ 신재환 인터뷰에 보인 반응, 최초로 자리까지 교체했다

체조 금메달리스트 신재환 선수가 유재석의 옆자리를 거부하며, 방송 최초 자리를 교체했다.

지난 25일 tvN ‘유퀴즈 온 더 블럭’에는 국가대표 특집 2탄으로 체조 국가대표 신재환, 여서정 선수가 출연했다.

이날 신재환은 유재석 옆자리에 앉자마자 묘한 눈길을 보내고, 계속해서 흘긋거리며 곁눈질했다.

유재석은 결국 “저를 이렇게 좀 약간 (흘긋 거린다)”라고 말했다.

신재환은 대답도 제대로 하지 못하고 의미모를 감탄사만 연발하며 ‘국민 MC’도 당황하게 만들었다.

결국 신재환은 여서정에게 “나 자리 좀 바꿔줘”라고 부탁했다.

부탁의 이유는 바로 ‘팬심’이었다. 신재환은 유재석을 매우 좋아해 옆자리에 있는 게 너무 떨렸던 것이었다.

결국 여서정과 자리를 바꾸며 ‘유퀴즈’ 사상 최초 자리 교체에 모두 웃음을 터트렸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