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울하다며..” 팬에게 2대 1 ㅅ관계 제안 논란 박유천, SNS 비공계 계정까지 털렸다 (사진)

유튜브 김용호 연예부장 (이하)

김용호는 2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박유천의 비밀 인스타그램’이라는 제목의 영상으로 폭로를 이어갔다.

김용호는 “‘동방신기’가 최고의 그룹에서 김준수, 박유천, 김재중이 빠져나와 ‘JYJ’를 만들면서 해체됐다. 내가 그 당시를 취재하고 과정을 정확하게 알고 있는 사람이다. 동방신기가 깨진 이유는 김준수 아버지의 화장품 사업 때문이었다. 그거 때문이다. 다른 이유는 없다”고 말문을 열었다.

박유천에 대한 충격 제보 내용도 이어갔다.

제보자는 “박유천을 좋아했던 건 아니고 옛날에 응원했던 사람으로서 박유천이 힘들었을 때 DM으로 ‘오빠 힘내세요’라고 보냈다. 근데 갑자기 카카오톡 보이스톡이 오더니 자기 너무 힘들다고 괜찮으면 맥주 한잔하자고 하더라. 지금 코로나 시국이기도 하고 갈 데도 없다고 거절했다. 이 XX 뭐지 싶었는데 갑자기 친구 한 명을 불러서 2대 1로 성관계를 할 수 없냐고 이 XX을 했다”고 주장했다.

김용호는 그룹 ‘JYJ’가 파국에 치닫고 있다는 의견까지 제시했다.

그는 “김준수가 박유천을 꼬셔서 SM엔터테인먼트에서 나오게 하지 않았냐. 근데 김준수가 박유천한테 소송을 건다더라. 박유천은 김재중한테 소송을 건다더라. 박유천이 힘들 때 김준수가 돈을 빌려줬었다. 근데 못 갚으니까 소송을 해서라도 받겠다는 거다. 박유천도 김재중한테 돈을 빌려줬었다”고 밝혔다.

김용호는 영상 끝부분에서 박유천 비공개 인스타그램 계정을 공개하며 “여기까지만 하겠다”는 경고성 자막을 남겼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