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견 추천안해” 김희철의 ‘이 발언’에 난리난 이유 (+사진)

이하 JTBC 개취존중 여행배틀-펫키지

지난 26일 JTBC 예능 프로그램 ‘개취존중 여행배틀-펫키지’에서 김희철이 한 발언에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김희철은 “유기견을 키운다는 게 진짜 대단한 것 같다”며 “솔직히 강아지를 키우는 진짜 전문가들은 초보 애견인에게 유기견을 절대 추천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유기견들이 한번 상처를 받았기 때문에 사람에게 적응하는 데 너무 오래 걸린다”며 “사람도 상처받고 강아지도 또 상처받는다”고 말한 것이다. 김희철의 발언은 사람에게 이미 상처를 받은 유기견은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리고, 초보자가 키우기에는 쉽지 않다는 의미로 해석된다는 의견이다.

하지만 일부 시청자들은 김희철이 펫숍 이용을 부추기고, 유기견에 대한 편견을 조장했다고 지적했다. 여기에 동물권 행동단체 카라 역시 해당 발언을 비판하는 글을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이하 김희철 인스타그램

카라 측은 “마치 유기 동물을 반려하기 어려운 동물로 오해를 일으키는 발언이 그대로 방송됐다”며 “유기견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바꾸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노력하는 반면, 유명인의 말 한마디가 유기견에 대한 편견을 강화시키는 경우가 발생하기도 한다”고 밝혔다.

이어 “유기 동물은 제각기 개별성을 가진 생명으로서 성격도 건강 상태도 모두 다르다. 사람이 어떻게 보호하느냐에 따라 친화적이고 구김살 없는 건강한 동물이 될 수도 있고, 성격과 기질에 따라 몇 년이 걸려서야 겨우 마음을 열게 되는 경우도 있다”고 말하면서 “이제 ‘유기견은 어떻다’고 재단하는 것 자체가 동물을 대상화하고 물건과 같이 취급하는 것임을 알아야 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