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라팰리스 붕괴..” 펜하3, 심수련을 극적으로 살려낸 ‘사람’의 정체

이하 SBS 펜트하우스

‘펜트하우스 3’에서 사망했을 것으로 예상되는 심수련(이지아)이 살아 있을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 3’ 12화에서 심수련은 헤라팰리스가 붕괴되기 직전까지 건물 안에 있었다. 이에 드라마에서는 심수련이 사망한 것처럼 보였다.

하지만 그가 살아 있을 것이라는 주장이 나온 것. 지난 28일 유튜브 채널 ‘민호타우르스’에는 “≪펜하 3≫ 심수련 죽지 않고 이미 탈출했습니다 (그래서 ‘그걸’ 먼저 한 거였구나?)”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영상에서 유튜버는 “꼭대기 층에 있던 심수련은 당연히 죽을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하지만 이 드라마는 펜트하우스다”라며 심수련의 생존설에 대해 언급했다.

이어 “아마 심수련은 로건(박은석)이 살릴 것으로 보인다”며 “로건은 주단태(엄기준)에게 폭탄으로 당한 전적이 한 차례 있기 때문에 주단태의 속내를 미리 예상하고 인명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대비하고 있었다”라고 말했다.

계속해서 “어떻게든 미리 준비한 방법으로 심수련을 무너져 내리는 헤라팰리스에서 구해낼 거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심수련이 창문 2개를 깬 것을 복선으로 볼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로건의 목숨을 건 구출로 인한 극적인 연출을 위해 두 사람이 함께 나란히 뛰어내리는 장면을 위해서다”라고 밝혔다.

한편 종영까지 얼마 남지 않은 ‘펜트하우스 3’가 어떤 결말을 맞게 될지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