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지 못한 단 한명, 미라로 발견돼”.. 실제 DP 출신 윤형빈, 충격적 경험 다 털어놨다 (영상)

윤현빈의 원펀맨

군 헌병대 군무 이탈 체포조(D.P.) 출신인 개그맨 윤형빈이 넷플릭스 ‘D.P.’와 실제 사례를 비교하며 자신의 경험을 털어놨다.

윤형빈은 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윤형빈의 원펀맨’에서 ‘D.P.’ 리뷰 및 경험담을 공개했다.

그는 EBC 736기 출신. 육군종합행정학교 전국 1위 졸업이라는 기록을 가졌으며 D.P조에 발탁돼 최고의 검거율을 보였다.

윤형빈은 “또 하나 놀란 건 ‘D.P.’를 보면서 저희 기수 때 만들었던 수사 기법이 지금까지 전파돼 드라마에도 나왔다”고 놀라워했다.

그는 근무 중 트랜스 젠더 수술을 하고 잡혀온 군인을 맞닥뜨렷고, 갑작스러운 신체적 변화 탓에 매트리스로 벽을 만들어주는 등 프라이버시를 위한 노력을 했다는 독특한 경험도 털어놨다.

윤형빈은 D.P.로 근무하면서 무려 52명의 탈영병을 검거했지만 딱 한 명의 탈영병을 잡지 못하고 제대했다고 설명했다.

윤형빈은 “담당 수사관에게 ‘죄송하지만 얘는 어디서 죽은 것 같다’고 했다”며 “그러고 제대했는데 후임들이 ‘그때 그 친구 자살했다’ 하더라”고 털어놨다.

알고보니 해당 탈영병은 산 속 외진 곳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했고, 이후 시신을 찾았을 때는 이미 미라 상태가 됐다고 전해졌다.

이 외에도 윤형빈은 드라마 속 헌병대 수사관에 관한 이야기, 기차에 뛰어든 군인 후일담 등을 전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