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유튜버 “손만 잡고 잤는데.. 임신했다” 깜짝 고백 (+사진)

이하 하준맘 인스타그램

유튜버 비글부부가 임신 소식을 전했다.

비글부부의 하준맘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동안 인스타를 켜지도 못할 만큼 몸이 너무 처지고 속이 안 좋아서 누워만 있었는데! 얘 때문이었다”라며 글을 썼다.

이어 “어릴 적 부모님께서 손만 잡고 자도 아기가 생긴다고 했는데 진짜네요? 3월 말에 출산이에요. 임밍아웃”이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남편 하준파파가 초음파 사진을 들고 활짝 웃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어진 동영상에서 하준파파는 “와~ 손만 잡았는데 생기긴 하네. 진짜 블루투스 베이비”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일명 ‘블루투스 베이비’로 불리는 셋째의 태명은 ‘큐티’로 전해졌다.

한편 비글부부는 지난해 둘째 아들 이준 군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최근 10억 규모의 사회공헌 재단을 설립한 바 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