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어머니가 6명..” 일부다처제 국가 출신 남친과 결혼이 고민인 사연자

무엇이든물어보살 (이하)

우간다 태생 남자친구와의 결혼이 고민인 의뢰인 사연이 화제다.

지난 11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가수 겸 보컬 트레이너로 활동 중인 정효진 씨가 출연해 아프리카 명문대 출신 유학생인 남자친구 무테게키 로널드로부터 프러포즈를 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결혼을 생각 중인데 문화적 차이 때문에 고민이다”며 “여기(우간다)가 일부다처제다”고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이를 들은 MC 서장훈이 “본인(남자친구)도 그런 생각이 있는 거냐”고 묻자 남자친구가 “아니다”고 했지만 정 씨는 “(지금은) 아니라고 하지만 합법적인 제도이기 때문에 (고민이 된다)”고 토로했다. 

실제로 로널드의 부친은 우간다 현지에서 총 여섯 명의 아내를 둔 상황으로 그는 “(아버지 아내들이) 따로 살아서 서로 만날 일이 없다”고 설명했다. 

심지어 로널드가 취업을 위해 미국 유학길에 오르는 것이 걱정이었다. 정 씨는 “한국에서 취업이 어려워지면서 미국 유학을 가게 됐다”면서 “총 유학 기간은 2년 정도다”고 설명했다.

두 사람의 사연을 들은 서장훈은 “사람 일은 모르는 것”이라면서 “일부다처제 아닌 곳에서도 바람이 난다. 유학 마치고 정착한 뒤 혼인 신고를 해라”고 조언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