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혼자 사는 분들 꼭 신청하세요 “1천 원만 내도 집 앞에 이것 달아줍니다”

서울시

서울시가 1인 가구의 안전한 주거환경을 위해 집 앞 CCTV 설치를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드라마 <식샤를합시다> 참고사진

이용료는 월 1천 원으로, 성별과 연령에 무관하게 서울시에 홀로 살고 있다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영화 <도어락> 참고사진

서울시는 지난달부터 ‘도어 지킴이’ 사업을 시작했다. 여럿이 함께 사는 가구와 비교하면 주거침입 등 범죄 대응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1인 가구가 대상이 된다.

드라마 <이번생은 처음이라> 참고사진

성별과 연령 제한 없이 서울시에 살고 있는 만 18세 1인 가구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서비스를 신청하면 현관문에 도어 카메라가 설치된다. 전용 앱을 이용하면 관 앞 상황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고 방문자와 양방향 음성 대화도 가능하다.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 참고사진

도어 카메라와 연계된 긴급출동 서비스도 제공되는데, 전용 앱 혹은 SOS 비상버튼을 통해 긴급출동 요청까지 가능하다. 서비스 이용 기간은 총 3년이다. 이용료는 시중 가격보다 50% 이상 저렴한 월 9,900원이다. 다만 최초 1년은 서울시가 매월 8,900원을 보조해 주기 때문에 한 달에 1천 원만 부담하면 된다.

영화 <도어록> 참고사진

서울시는 각 자치구별로 신청 접수를 받고 있다. 모집을 시작한 지 한 달여 만에 500명 가량의 인원이 몰렸다고 한다. 예산이 소진되면 모집이 종료되므로 관심이 있다면 서둘러 신청해야 된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