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이 ‘동대문’에서 옷 구매하면 벌어지는 일…정말 너무합니다 (+영상)

이하 유튜브 원샷한솔

시각장애인 유튜버 원샷한솔은 지난 9일 유튜브에 ‘시각 장애인이라고 괜히 말했나봐요, 이건 진짜 아니잖아요’라는 영상을 업로드했다.

원샷한솔은 옷가게 주인들에게 시각장애인이라고 밝혔는데, 상인들 반응이 네티즌들의 눈총을 샀다.

첫 번째 가게 상인은 원샷한솔에게 여러 가지 색깔의 옷을 추천했는데 영상 촬영 중인 PD에게 물어본 것이다.

원샷한솔은 “현금을 가지고 있는 건 나인데 왜 자꾸 PD에게 묻냐. 내가 사러 왔는데 나한테 보여주지도 않는다”고 불만을 쏟아냈다.

두 번째 가게에선 원샷한솔이 (옷 가격이 얼마인지) 인터넷 조사도 했다”고 말하자 가게 주인은 PD를 보며 “쟤한테 듣고 왔어? 앞도 안 보이는데?”라고 했다. 원샷한솔은 “저도 핸드폰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에 일부 네티즌들은 동대문 상인들이 시각 장애인을 무시한다며 불편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

 강서구 우장산로 111 은성빌딩 3층 사업자 번호 301-87-00637 등록일자 : 20190918 발행인 : 박종호 편집인 : 안제용 제보 및 광고 문의 : pear@honeytem.co.kr / 070-4333-0405 Copyright ⓒ koreanzz, Ltd. All Rights Reserved.